[천간벽립의림죽]
[일점황비투수앵]

장대 많이 푸르게 서니
숲 옆의 대나무요
한 점으로 노랗게 나니
나무 사이 뚫고 가는 꾀꼬리라



[qiān gān bì lì yī lín zhú ]
[yī diǎn huáng fēi tòu shù yīng ]

[○○●●○○●]
[●●○○●●○]

[백로하전천점설]
[황앵상수일지금]

백로가 밭에 내리니
점점이 눈과 같고
꾀꼬리 나무에 오르니
한 가지가 금이로세



[bái lù xià tián qiān diǎn xuě ]
[huáng yīng shàng shù yī zhī jīn ]

[●●●○○●●]
[○○●●●○○]

[백운단처견명월]
[황엽낙시문도의]

흰 구름 끊어진 곳
밝은 달이 보이고
낙엽이 떨어질 때
다듬잇소리 들려오네

(擣: 찧을 도)

[bái yún duàn chù jiàn míng yuè ]
[huáng yè luò shí wén dǎo yī ]

[●○●●●○●]
[○●●○○●○]

[백척촉교홍척촉]
[황장미대자장미]

햐얀 철쭉은
붉은 철쭉과 사귀고
노란 장미는
보랏빛 장미를 대하네



[bái zhí zhú jiāo hóng zhí zhú ]
[huáng qiáng wēi duì zǐ qiáng wēi ]

[●●●○○●●]
[○○○●●○○]

[홍안누습화함로]
[소면추생월대운]

붉은 얼굴 눈물 젖듯
꽃은 이슬 머금었고
하얀 얼굴 시름 있듯
달은 구름 띠었도다



[hóng yá lèi shī huā hán lù ]
[sù miàn chóu shēng yuè dài yún ]

[○○●●○○●]
[●●○○●●○]

[풍구강상군비안]
[월송천애독거주]

바람은 강 위에서
떼지어 나는 기러기를 몰고
달은 하늘가에서
홀로 가는 배를 보내네

(驅: 몰 구 / 涯: 물가 애)

[fēng qū jiāng shàng qún fēi yàn ]
[yuè sòng tiān yá dú qù zhōu ]

[○○○●○○●]
[●●○○●●○]

[월구잠수어경조]
[연장횡산조회라]

달 갈고리 물에 담겨
물고기가 낚싯바늘인 듯 놀라고
연기 장막 산에 가로둘러
새가 비단인 듯 조심하네

(鉤: 갈고리 구 / 蘸: 담글 잠)

[yuè gōu zhàn shuǐ yú jīng diào ]
[yān zhàng héng shān niǎo wèi luó ]

[●○●●○○●]
[○●○○●●○]

[지중하엽어아산]
[양상주사연자렴]

연못 속 연잎은
어린 물고기 양산이요
들보 위 거미줄은
제비새끼 주렴이라

(蛛: 거미 주 / 簾: 발 렴)

[chí zhōng hé yè yú ér sǎn ]
[liáng shàng zhū sī yàn zǐ lián ]

[○○○●○○●]
[○●○○●●○]

[수죽영파어겁조]
[수양협도마경편]

긴 대나무 물결에 비쳐
물고기가 낚싯대인 듯 겁내고
수양버들 길로 나부껴서
말이 채찍인 듯 놀라네

(脩=修 / 俠: 여기서는 '끼다' )

[xiū zhú yìng bō yú qiè diào ]
[chuí yáng xiá dào mǎ jīng biān ]

[○○●○○●●]
[○○●●●○○]

[수류일촌저주패]
[평사양안박어주]

버들 늘어진 마을에
주막기가 나직하고
넓은 모래밭 양쪽 언덕에
고깃배가 매어 있네



[chuí liǔ yī cūn dī jiǔ pèi ]
[píng shā liǎng àn bó yú zhōu ]

[○●●○○●●]
[○○●●●○○]

[주렴반권영산영]
[옥유초개납월광]

주렴은 반쯤 걷혀
산 그림자 맞이하고
옥창은 처음 열려
달빛을 받아들이네

(牖: 들창 유)

[zhū lián bàn juǎn yíng shān yǐng ]
[yù yǒu chū kāi nà yuè guāng ]

[○○●●○○●]
[●●○○●●○]

[십리송음농만지]
[천중악색취부천]

십리 걸친 솔 그림자
땅에 가득 진하고
천 겹 산빛은
하늘에 떠 푸르네

"(翠: 푸를 취, 물총새 취)"

[shí lǐ sōng yīn nóng mǎn dì ]
[qiān chóng yuè sè cuì fú tiān ]

[●●○○○●●]
[○○●●●○○]

[우청해교귀운눈]
[풍란산계낙엽교]

비 갠 바닷가 산봉우리
돌아오는 구름 곱디곱고
바람 어지러이 부는 산 계곡에
낙엽이 아리땁네

(嶠: 산 쭈뼛할 교 / 嫩: 어릴 눈 / 嬌: 아리따울 교)

[yǔ qíng hǎi jiào guī yún nèn ]
[fēng luàn shān xī luò yè jiāo ]

[●○●●○○●]
[○●○○●●○]

[춘조농춘춘불노]
[효계창효효무언]

봄 새가 봄을 희롱해도
봄은 노하지 않고
새벽 닭이 새벽을 불러도
새벽은 말이 없네

(弄: 희롱할 농 / 曉: 새벽 효)

[chūn niǎo nòng chūn chūn bú nù ]
[xiǎo jī chàng xiǎo xiǎo wú yán ]

[○●●○○●●]
[●○●●●○○]

[춘정난무심화접]
[하원광가선류영]

봄 뜰에 어지러이 춤추는 건
꽃을 찾는 나비요
여름 정원에 미친 듯 노래하는 건
버들 가려앉는 꾀꼬리라



[chūn tíng luàn wǔ xún huā dié ]
[xià yuàn kuáng gē xuǎn liǔ yīng ]

[○○●●○○●]
[●●○○●●○]